작성일 : 19-08-26 13:49
옛 사진으로 만나는 미황사 1- 젊은 날의 엄남포 보살님
 글쓴이 : 운영자
조회 : 33  

(엄남포 보살이 대웅전 앞에서 찍은 사진)

                      1990년대 미황사에서 8년간 공양주로 살았던 엄남포 보살님.
 
          본명이나 법명보다 그의 시골 동네 이름이 익숙해 그 시절 우리는 엄남포 보살님으로 불렀다.

                      별난 성격을 갖고 있다해도 틀린 말은 아니나 나는 그가 좋다.

                    드문 드문 만나왔으나 30년 가까이 보아온 묵은 정 덕분이 아닌가 싶다.


                      젊은 한 시절 그가 대웅전 마당에서 찍은 사진 속에 미황사.

                                대웅전도, 그 뒤 달마산도 익숙하다.

                  그러나 지금은 대웅전 마당 축대 아래로 옮겨진 수각이

                    대웅전 마당 가운데를 차지하고 있는 모습이 이채롭다.

                          삼성각 앞마당으로 옮겨진 석등이 당시에는 수각과 짝을 이뤄

                                미황사 중심부에 놓여 있었구나.

                                반갑다, 사진 속의 미황사.

                                고맙다,  여여하게 1270년 한 자리 지켜준 미황사.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384 477 649,5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