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일 : 19-08-28 11:12
옛 사진으로 만나는 미황사 3 - 대웅전을 만나기 1분 전
 글쓴이 : 운영자
조회 : 34  

(옛 자하루 주변 돌계단)

                                  일주문 지나 달마산과 대웅보전을 마주하기 전

                                지금은 사천왕문, 찻집, 자하루를 지나야 한다.

                                    예전에는 큰 돌무지를 디딤돌 삼아 걷거나

                                      조붓한 흙길을 따라 숲길을 걷다보면

                                      지금의 자하루 있던 자리가 나온다.

                                      풀숲에 가려진 큰 주춧돌에 앉아

                            예전의 누각이 어떠했을까 가늠해보고는 했다.



                                          한 숨 들이쉬고 고개 들면

                                        선물처럼 달마산이 보이고

                                  대웅보전 지붕 끝이 모습을 드러내곤 했다.
                             
                             
                        마지막 돌계단에 서서 나오는 첫 소리는 "와!" 하는 탄성이었다.

                        달마산과 대웅보전의 선이 만들어내는 절묘함이란!

                                            황홀한 첫 대면.

                              사람들은 그 순간 미황사에 반하고 만다.

                            첫사랑의 순정처럼 설렘 가득한 미황사를 가슴에 품는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384 477 649,5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