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일 : 20-02-08 15:21
옛 사진으로 만나는 미황사 12- 미황사 우물
 글쓴이 : 운영자
조회 : 104  

대웅보전을 마주보고 서서 마당 맨 왼쪽 끝을 바라보면 우물이 있다.
“미황사에 우물이 있다고?”
하실지 모르겠다.
눈 여겨 보지 않으면 있는지 모를 우물.
지금의 향적당은 템플스테이 요사로 사용하지만
예전에는 공양간과 주지 스님 처소, 절 식구가 머무는 공간이었다.
 어쩌다 찾아온 손님을 위한 객실 노릇도 한 다기능 건물이었다.

 산에서 흘러내리는 석간수가 절의 식수원이 되어주었기 때문에
 대발로 지붕을 만들어 보호했던 우물이다.
 지금은 잊혀진 80년대 청춘스타 신세지만 한 때 꼭 필요했던 공간.

  향적당  옆으로 예전 명부전 모습도 보인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268 286 765,8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