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일 : 17-05-13 14:47
해남군 미황사 괘불, 목포에서 테마전-NSP통신
 글쓴이 : 운영자
조회 : 401  
   http://www.nspna.com/news/?mode=view&newsid=219957 [69]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 ‘바닷속 영혼 구원 부처, 괘불’ 주제

 

미황사 대웅전 (사진 = 문화재청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
미황사 대웅전 (사진 = 문화재청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

(전남=NSP통신) 윤시현 기자 = 목포에 소재한 문화재청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소장 이귀영)와 목포MBC는 부처님 오신 날을 맞아 해남 미황사 ‘괘불’의 역사적 의미와 해양문화와의 관계를 재조명하는 테마전 ‘바닷속 영혼을 구원하는 부처, 괘불’을 오는 5월 2일부터 6월 4일까지 해양유물전시관에서 개최한다.

이번 해양문화유산 보물 테마전은 웅장한 불교 회화 속에 담긴 바닷속 영혼의 극락왕생과 당대 중생들의 염원을 ‘미황사 괘불탱’(보물 제1342호)을 통해 조명한다.  


괘불(掛佛)은 법당 밖에 거는 의식용 불화로, 미황사 괘불은 영조 3년(1727년)에 조성된 높이 11.9m, 너비 4.84m 규모의 장대한 크기를 자랑한다.

미황사는 해마다 10월 괘불재(掛佛齋)를 열며 괘불을 1년에 단 하루 공개해왔다.  

올해는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와 미황사(주지 금강스님)가 뜻을 모아 5월 3일 부처님 오신 날에 맞춰 ‘테마전’으로 소개하게 된 것.

전시기간 중인 5월 10일에는 특별행사로 ‘수륙재(水陸齋)’(미황사 주지 주관)가 열린다.  

수륙재는 물과 육지로 대변되는 사바세계의 모든 중생들을 천도하기 위한 의식으로 여기에 괘불이 사용됐다. 

땅끝마을에 자리한 미황사는 한국을 대표하는 아름다운 사찰 중 하나로 해양문화사적으로도 의미가 크다.  

미황사사적비(美黃寺事迹碑)」(1692년)에는 신라 경덕왕 8년(749년) 돌배(石船) 한 척이 해남 포구에 닿았고 배에 탄 이들이 전해준 인도 경전과 불상을 가지고 의조화상(義照和尙)이 창건했다는 남방전래 설화가 전해온다.

조선 중기에는 여러 암자를 거느린 대표적인 도량이었으나, 정유재란(1597년) 당시 대부분 전각이 불에 탔으며 이후 중창 불사(사찰 재정비)때에는 스님들이 탄 배가 침몰했던 사건이 있었다.  

미황사의 괘불은 사찰의 지리적 요인과 역사의 소용돌이 속에서, 바다와 육지에서 희생된 사람들의 영혼을 구원해 극락으로 천도하고자 한 염원을 담아 조성된 것으로 추정된다. 

바닷속 수중문화재는 수많은 애환을 간직하고 있다. 문화재청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는 이번 테마전 바닷속 영혼을 구원하는 부처, 괘불을 통해 바다에서 희생된 넋과 선조들의 염원을 조금이나마 기릴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는 의미를 부여했다.


NSP통신/NSP TV 윤시현 기자, nsp2778@nspna.com

[이 게시물은 운영자님에 의해 2017-05-17 13:15:13 언론에서본 미황사에서 복사 됨]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Total 1,650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1530 제86기「참사람의 향기」를 함께하고 ~~ 탱크 07-27 672
1529 김대창거사님께... (2) 자재행 07-27 692
1528    김대창거사님께... (1) 탱크 07-27 616
1527    자재행보살님 그리고 부산 원명 보살님 탱크 07-27 688
1526 안녕하세요..참사람의 향기 후원 문의드려요. (3) 신나경 06-19 800
1525 남도길 걸음마다 ' 그림꽃' 다경 06-17 815
1524 2015년 봄 - 달마산에 길을 묻다 (EBS 한국기행 ) 금강 05-30 740
1523 만족의 지혜 - Jorn Schakenraad 다경 05-28 883
1522 미황사 다녀온지 1년이 지났네요. 다큐3일 재밌게 봤습니다. 이상민 05-25 733
1521 다큐3일 예고편 보고 너무 반가웠어요'ㅡ' 이유경 05-24 723
1520 5월 24일 KBS 다큐3일 !! 운영자 05-20 994
1519 KBS2 TV 5월24일 다경 05-20 589
1518 남도 만인화 - 재동展 송하 05-11 642
1517 세월호 1년 추모법회-불교신문 다경 04-18 559
1516 그래야 사람이다-김선우 시인 다경 04-17 614
 1  2  3  4  5  6  7  8  9  10    
97 369 823,7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