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일 : 17-08-04 15:20
김주대시인의 미황사 가는길-한겨레
 글쓴이 : 다경
조회 : 414  
몸이 불편한 딸이 노모의 느린 걸음을 도우면서 갑니다. 산으로 난 길은 모녀가 흔들리지 않도록 허리 꾸불텅한 채로 한참을 엎드려 있고요. 산도 우선 저물지 않고 기다리는 중입니다.

원문보기: 
http://m.hani.co.kr/arti/opinion/column/805009.html#csidxe6abef26a59ea83bf4619a4d908b088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Total -483,265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483385 KBS2 TV 5월24일 다경 05-20 567
-483386 남도 만인화 - 재동展 송하 05-11 608
-483387 세월호 1년 추모법회-불교신문 다경 04-18 521
-483388 그래야 사람이다-김선우 시인 다경 04-17 579
-483389 세월호 1년 금강스님 특별기고-경향신문 다경 04-17 544
-483390 템플스테이 확인서 부탁드립니다 (2) 오늘하루 04-12 575
-483391 미황사에서...1박2일 (1) 302 04-08 729
-483392 주말불법학교 안내드립니다 - 천안 호두마을 위빠사나 수행처 나리야 04-03 616
-483393 달마산과 미황사의 봄날.. (5) 혜오 03-30 715
-483394 법정스님 5주기 (2) 운영자 03-16 746
-483395 마음은 미황에 가 있습니다. (1) 恩覺 03-16 653
-483396 걸음 (2) 운영자 03-14 599
-483397 종무소 편액 (2) 이영식 03-10 682
-483398 땅끝에서 봄이 옵니다 - 최원형 ( 불교 생태 컨텐츠 연구소장) 다경 03-05 580
-483399 미황사 템플스테이의 진실 (3) 땅구 03-05 974
1,887 676 738,9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