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일 : 18-03-08 15:55
직원들과 절에 가서 스님과 이야기 하다가 생각나서
 글쓴이 : 문재식
조회 : 711  

금강스님

달마산이 파란 치마를 입었다.

날 좋고 꽃 피면

알아서 어련히 가련만 (나도 가고 싶거든)

자꾸 절에 가자던 아이들을 생각하며

(우리 반 4학년 자꾸 절에 가잔다)

절에 갔다.


오랜만에 봐도 늘 그 얼굴

인사하니. 아이들과 같이 오란다.

그러겠다고 하면서도, 아이들이 자꾸

먹을 것을 달라고 해 미안 하다니


- 그러면 주지

- 그래서 내가 주지住持 잖아


다 웃었다.

바람도

매화 꽃망울도

절 마당에 개미도


옆을 지나던 봄 처녀도

막 웃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Total 1,650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1560 내 마음의 탑하나 - 금강스님 書 & 오치규교수 画 운영자 06-29 1018
1559 몸과 마음이 힘든 분들은 보십시오!!!!! 지혜바라밀 06-08 750
1558 6월 4일은 다솜- 자하루에서 놀아요 운영자 06-04 634
1557 [불교강연소식] 6.11 붓다 빅 퀘스천 - 금강 스님 등 다섯 분들… 애태타 05-31 644
1556 화엄사 영산회괘불탱 복원 모사전 운영자 05-05 765
1555 5.7토 / 一枝風月, 談笑에 초대합니다 물소리 05-03 656
1554 부처님의 가피로 대각성불하소서 보현행 04-15 549
1553 금강스님이 오셨네요 (1) 초롱엄마 03-28 694
1552 광주 선덕사에 오신 금강스님~~ (1) 햇살가득 03-27 771
1551 여러분은 현명하십니다 ^-^ 부처님사랑 03-23 427
1550 우리의 삶 모든것들이 다 교육입니다 ^-^ 부처님사랑 03-20 553
1549 이런 스님복만 걸친 사람이 미황사에 있다니 (3) 이쁜지오 03-18 891
1548 미황사 취직 질문드립니다. (1) 라힐락 03-11 712
1547 어린이청소년 1박2일 나무숲 2016 신청 안내 광전불교환경연… 03-07 465
1546 행복한 삶 사랑아 03-01 432
 1  2  3  4  5  6  7  8  9  10    
171 407 822,7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