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일 : 19-03-22 12:13
소박한, 큰 선물
 글쓴이 : 운영자
조회 : 230  

주지스님께 온 선물.

소박한 선물.

그러나 뭉클한 정감이 느껴지는 선물.

신부님이 보내오신 선물.

일구는 공동체에서 키운 먹거리 선물.

시래기 한 묶음.

무 말랭이 한 움큼.

들개 한 봉지.


소박하지만

큰 선물.

기분좋아 자꾸 웃게 되는

귀한 선물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에포케 19-03-22 15:06
 
수행자의 선물

오랜 시간을 두고 가꿔야만 하는

무말랭이처럼 정답거나
들깨처럼 다정하거나
시래기처럼 푸근한

내가 한번도 가져보지 못한 선물

그러나 내가 가져가버릴 선물~~^^
 
 

Total 1,699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1699 두 번은 없다 에포케 06-25 16
1698 공짜는 없다 에포케 06-14 53
1697 육바라밀 - 정진 에포케 05-28 61
1696 육바라밀 - 인욕 에포케 05-28 43
1695 육바라밀 -지계 에포케 05-28 25
1694 육바라밀 - 보시 에포케 05-28 31
1693 땅끝마을 이색 당산제 (1) 에포케 05-14 154
1692 부처님을 닮아간 철학자 에포케 05-14 138
1691 금강스님에게 드리는 글 (1) 마음이꽃밭 05-07 244
1690 2019년 달마산 미황사의 절경 만나보세요 운영자 04-18 312
1689 미황사에 동백꽃이 피면 (2) 운영자 04-08 280
1688 미황사 소식 받아보세요 (1) 다경 04-06 240
1687 금강스님의 선담 / 답답함 속에서 한 걸음 더 에포케 03-26 253
1686 소박한, 큰 선물 (1) 운영자 03-22 231
1685 한 마음 한 뜻으로 전념하라 에포케 03-21 210
 1  2  3  4  5  6  7  8  9  10    
166 470 606,4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