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일 : 19-03-22 12:13
소박한, 큰 선물
 글쓴이 : 운영자
조회 : 132  

주지스님께 온 선물.

소박한 선물.

그러나 뭉클한 정감이 느껴지는 선물.

신부님이 보내오신 선물.

일구는 공동체에서 키운 먹거리 선물.

시래기 한 묶음.

무 말랭이 한 움큼.

들개 한 봉지.


소박하지만

큰 선물.

기분좋아 자꾸 웃게 되는

귀한 선물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에포케 19-03-22 15:06
 
수행자의 선물

오랜 시간을 두고 가꿔야만 하는

무말랭이처럼 정답거나
들깨처럼 다정하거나
시래기처럼 푸근한

내가 한번도 가져보지 못한 선물

그러나 내가 가져가버릴 선물~~^^
 
 

Total 1,690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1690 2019년 달마산 미황사의 절경 만나보세요 운영자 04-18 41
1689 미황사에 동백꽃이 피면 (2) 운영자 04-08 107
1688 미황사 소식 받아보세요 다경 04-06 82
1687 금강스님의 선담 / 답답함 속에서 한 걸음 더 에포케 03-26 132
1686 소박한, 큰 선물 (1) 운영자 03-22 133
1685 한 마음 한 뜻으로 전념하라 에포케 03-21 104
1684 금강스님의 선담 "익숙한 것을 경계하라" 에포케 03-21 81
1683 10분 해탈 에포케 03-19 81
1682 단순함의 미학/ 미황사 떡국 (1) 에포케 03-14 120
1681 지금 이 순간이 나의 집입니다. /틱낫한 (1) 에포케 03-14 99
1680 좋은 때를 놓치지 않고 사는 법 에포케 02-28 166
1679 화엄경 현수품 에포케 02-18 158
1678 화엄성중.. 에포케 02-18 165
1677 절간이야기 22 에포케 02-13 179
1676 똥 누는 일, 그 안간힘 뒤의 행복 (1) 에포케 02-07 201
 1  2  3  4  5  6  7  8  9  10    
197 474 573,6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