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일 : 18-12-25 12:28
겨울 속에 깃든 봄
 글쓴이 : 운영자
조회 : 1,206  


겨울은 봄을 품고 있다.


겨울 저 깊은 곳에 이미 봄이 안겨있다.


알게 모르게


모르게 또 알게


겨울이 시작될 때 봄이 한 발 늦게


겨울이 내놓은 길 위를 뒤따른다


봄 향기가 짙은 것은


매운 겨울부터 봄이 시작되었기 때문이다.


미황사 경내 곳곳에도 봄이 움트고 있다


봄의 아우성이 들린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Total 162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사천왕 백일기도" 를 시작합니다. 운영자 04-30 516
공지 불기2564년 부처님오신날 공양물 받습니다 (16) 금강 04-15 1510
162 "사천왕 백일기도" 를 시작합니다. 운영자 04-30 516
161 불기2564년 부처님오신날 공양물 받습니다 (16) 금강 04-15 1510
160 사천왕 점안식 공양물 받습니다 (1) 금강 04-15 1082
159 미황사 행사 연기 안내입니다 운영자 03-21 954
158 남도명품길 달마고도 스탬프 투어 운영자 03-19 524
157 광남일보 ' 악보가 산사 갤러리로 간 까닭은' (2) 운영자 02-13 513
156 달력이 나왔습니다 (9) 운영자 12-14 1442
155 동지 불공 안내 (3) 운영자 12-04 955
154 저녁노을이 참 고운 때입니다 (5) 운영자 11-30 1035
153 한문학당 모집 공고 운영자 11-28 1019
152 괘불재 만물공양 접수 (6) 운영자 09-28 1467
151 괘불재 물품보시 청합니다 (33) 운영자 09-28 1549
150 미황사 괘불재 그리고 음악회 운영자 09-26 1844
149 Zen Meditation retreat at Mihwangsa in October 3-10,2019(외… 운영자 09-09 1181
148 김영택 펜화전 운영자 08-24 983
 1  2  3  4  5  6  7  8  9  10    
78 501 791,289